티스토리 뷰

테이 노래중에서..
이번 앨범에서
"그리움을 외치다"
듣다보면 가사가..


...
썰물처럼 떠나가던 니 발소리
눈물이 돼 돌아올까봐
'줘뻐' 소리만 들려도
십 리 밖을 서성일 내 그리움
멈추지못해~~
...



저기서 실제로는 저벅 소리만 들려도 인데..
자꾸 "줘뻐줘뻐 다죽여버리겠다~~~~~~"
화상고 유행어로 들리네
희한하네
나만 그런가??

'생활 속 > 잡소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한 쪽 눈으로 생활하기..  (26) 2005.12.20
뭐 먹지??  (27) 2005.12.19
두번째 스키장 그리고 사고  (26) 2005.12.18
여행 계획  (16) 2005.12.13
블로그 오픈했습니다.  (22) 2005.12.04
댓글
공지사항
최근에 올라온 글
최근에 달린 댓글
Total
Today
Yesterday
«   2024/06   »
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
글 보관함